옛날을 눈물과 함께 쓰고나면

가슴에선 종일

전설같은 바람이 일었다.

 

jGnFI6F.jpg